조원동 녹음파일 녹취록 내용 김영재 최순실 박근혜 관련. 

jtbc 뉴스룸 보셨나요?

오늘 뉴스룸에서는 조원동 전 청와대 경제수석의 녹음파일에 들어있는 내용들이 보도되었는데요 

그의 녹음파일 안에는 최순실의 단골 성형외과의 원장이자,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의사 중 한명이였던 김영재 원장과 관련한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해당 녹음파일은 조원동 전 수석과 컨설팅업체 대표이자 

중동 진출 전문가인 이현주씨와의 통화가 녹음된 내용으로 

이현주씨는 박근혜 대통령으로부터 김영재 원장 중동 진출 관련 지시를 받은 

조원동 당시 경제수석이 평소 친분이 있던 사람으로

김영재 원장의 중동 진출을 검토해 달라고 부탁받았으나 

이현주 대표는 김 원장 측의 준비가 너무나 부족하다며 ‘불가능’ 의견을 냈고

그 뒤 세무조사 등 불이익을 당했습니다.

청문회에 참고인으로 출석하여 청와대가 김영재 원장 측에 각종 특혜를 제공했다고 폭로했던 인물입니다.

(해당 청문회 영상은 포스팅 하단에 첨부해두었습니다)

조원동 전 청와대 경제수석이 이현주 대표에게 전화를 한건 2014년 2월 26일로 

그 다음날인 27일에는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과 모하메드 UAE 아부다비 왕세제의 접견이 예정되어 있는 상태였습니다.

모하메드 왕세제는 현 UAE 국왕의 이복동생이자 최고석유위원회위원으로 아부다비의 행정·재정·군사를 총괄하고 있는 인물로

특히 탈석유 사업 등 UAE 원전 사업을 주도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당시 조원동 수석은 정호성 비서관에게 김영재 의원의 중동 진출을 도울 수있게

모하메드 왕세제와의 일정표에 한번 넣어달라는 부탁을 받았다고 합니다.

또한 아랍에미리트 사절단에 김영재 의원을 포함시키라고 한것은

김기춘 전 비서실장의 직접 지시였다는것 또한 이야기 하였습니다.

조원동 녹음파일 녹취록 내용 김영재 최순실 박근혜 관련. 

조원동 전 경제수석은 김영재 원장에 대하여 자신은 김영재와 최순실과 엮여 있는것은 몰랐다며

 그저 박근혜 대통령 성형과 관계가 있는줄만 알았다고 하였는데요 

그러지 않았다면 자신이 경질된 뒤 후임으로 그 자리에 앉게된 안종범 전 수석에게 

김영재 의원 관련건은 꼭 인수인계하라고 이야기 하지 않았을것이다 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김영재 원장 부인 박채윤씨가 최순실과 관계가 있으니 바로바로 직접보고가 되는 상황이라고 말하여 

최순실 입김으로 김영재 원장 측에 청와대의 특혜가 제공되었다는것을 사실상 인정한 셈입니다 

하지만 김영재 원장은 지난 12월 14일 있었던 국정조사 청문회에서 

자신은 박근혜 대통령 성형시술을 한적이 없다고 증언한바 있죠 

또한 조원동 전 경제수석은 청와대에서 단추를 누르면 밑으로 내려가서 충성경쟁을 하기위해 일파만파가 된다며

충성경쟁을 위해 뭐든 한건이라도 물어서 가지고 가야한다며 그 덫에 이현주 사장 가족이 낀것이라고 말하기도 하였습니다.

여기서 조원동 수석이 말한 단추란 청와대의 지시를 말하며, 덫은 국세청 세무조사 또는 국가정보원의 사찰로 해석됩니다.

고로 박근혜 대통령이 관심을 가지고 있던 김영재 원장의 중동진출이 뜻대로 되지 않자 

이를 무산시키게 만든 이현주 사장을 상대로 세무조사 등의 보복성 조치를 했다는것입니다. 

또한 이현주 사장은 2014년 9월부터 2015년 2월까지 국정원 사찰을 받았다는 의혹도 제기하였는데요 

기획재정부 담당 국정원 직원이 자신에 대해 묻고 다녔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며

 자신이 중동사업을 할때 자신의 상사였던 사람에게도 국정원 직원이 찾아갔다고 주장하기도 하였습니다.

또한 녹음파일 안에서 조원동 전 수석은 그와 관련한 청와대의 개입에 대해서도 이야기 하였는데요 

조원동 전 수석은 김영재 의원의 중동 진출이 무산되자 

청와대 경제수석에서 물러났으며 

그 후에도 책임을 묻기 위해 국정원이 자신이 뒤를 캐고 다녔다고 밝혔습니다.

2014년 4월 초에 정호성 전 부속비서관이 자신을 찾아와 이현주가 어떤 사람인지 특허 탈취를 한다는 등의 이야기를 했다며 

당시 안종범 수석도 서울대병원 관계자등에게 이현주가 대통령 사업을 방해한게 맞냐고 묻기도 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이는 김영재 원장 중동 진출이 무산되자 

이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이 불만을 표하게 되었고 

그러자 정호성 전 비서관과 안종범 전 수석이 충성경쟁을 하기 위해 앞다퉈 국세청 국정원등을 통하여 

이현주 사장을 사찰하고 보복한것이라는 의혹이 제기됩니다.

조원동 녹음파일 녹취록 내용 김영재 최순실 박근혜 관련. 

한편 특검은 김영재 의원이 특혜를 받은것에 최순실의 입김이 작용했다는것에 대한 구체적인 물증을 확보했다고 합니다.

최근 장시호는 조사과정에서 지난해 4월 최순실 개인 금고에서 

김영재 의원 계열 화장품 회사인 존제이콥스 관련 서류를 봤다고 진술하였다고 하는데요 

존제이콥스는 김영재 원장의 처남 박 모 씨가 운영하는 기업으로 

인지도가 낮은 중소 화장품 브랜드인데도 2015년 면세점에 잇달아 입점하고

 지난해 청와대 설 선물로 선정돼 특혜 의혹을 받았습니다

조원동 녹음파일 녹취록 내용 김영재 최순실 박근혜 관련. 

이 회사의 서류가 금고에서 나왔다는 것은 

최순실이 김영재 의원 계열사를 손수 챙겼다는 것을 입증하는 핵심 증거가 될 전망으로

특검팀은 최순실이 존제이콥스가 특혜를 얻도록 돕고 

그 대가로 경제적 이득을 챙겼을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다고 합니다.

아마 JTBC 가 아직 보도하지 않은 조원동 녹음파일 내용이 더 있을것으로 보이는데요 

아직 밝혀지지 않은 내용에는 얼마나 더 파장이 있을 내용들이 있을지 궁금해집니다.

아래는 청문회에서 이현주 사장이 사찰 및 세무조사와 관련해 폭로한 내용 영상 입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